공지사항

New 백년포럼, 올해부터 시즌제 도입..3월 시민의회 주제로

올해부터 백년포럼이 시즌제를 도입하면서 완전히 새롭게 시작됩니다.백년포럼은 (사)다른백년이 주관하는 대중적 공론장으로, 지난해 매달 한 번씩 개최하면서 주로 한국사회의 경로 변경과 관련된 의제를 공론화해왔습니다.그러나 올해부터는 시즌제, TED식 강연과 현장청중투표 등을 도입하는 등 한층 내용과 형식 양 측면에서 한층 업그레이드됩니다.시즌제는 특정 의제에 대해 3-4개의 주제를 일정 기간 안에 집중적으로 발표하는 형식을 말합니다. 올해 첫시즌의 의제는 시민의회로, 이 주제를 놓고 3월 한 달 동안 세 차례의 포럼이 집중적으로 개최됩니다. 1회 포럼은 최근 시민의회법을 ... 더 보기

어떻게 ‘양질의 일자리’를 만들까

세계적인 여론조사기관인 갤럽이 6년간에 걸쳐 엄청난 열정과 인원을 동원하여 전 세계 150여 개국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현시대의 가장 중요한 주제는 ‘양질의 일자리 구하기’라고 발표했다.2010년 기준 일할 수 있는 세계인구 50억 중 30억 명이 경제활동에 참여하고 있으나, 이중에 양질이라고 말할 수 있는 조건인 주간 당 30시간 이상 근무하고 생계에 지장이 없는 보수를 받으며 자기실현의 기회가 제공되는 일자리를 갖고 있는 인구는 불과 12억 명, 40 % 수준에 머문다는 충격적인 내용이다. (이미지 출처: http://blog.daum.net/ksscjang/16060589)무기를 사용한 물리적 전쟁보다도 양질의 일자리를 구하려는 ... 더 보기

주간논평

세계를 위협하는 트럼프의 환경재앙

최근 트럼프 행정부가 중국과의 긴장을 낮추는 조치를 취하고, 이란과는 제재 해제 및 관계정상화 합의를 이행할 것임을 밝히면서 많은 사람들이 안도하고 있다. 파국은 피했지만, 그렇다고 안심하긴 이르다.트럼프는 또 다른 군사갈등을 일으킬 수도 있다. 또 그의 통치방식은 미국의 시스템을 파괴해 미국 뿐 아니라 세계에 큰 위협이 될 것이다.  트럼프의 위험성은 그의 호전적인 대외정책에서 뿐 아니라 미국 내부의 기반시설, 환경에 대한 부실한 관리로 인해 발생하는 재앙에서 비롯되는 측면도 있다 (이미지 출처: http://grist.org/)우리는 먼저 트럼프의 승리를 가져온 미국 정치와 거버넌스의 ... 더 보기

금주의 인물

‘아스팔트 우파’의 마지막 희망,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

<대선후보자 시리즈>다른백년은 '금주의인물' 코너를 통해 매주 소개해 온 인물 가운데 이번 대선에 출마하는 후보자들을 추려 <대선후보자 시리즈>를 마련했습니다. 어떤 후보자는 소개 시점이 빨라 지금 상황과 맞지 않을 수 있습니다. 아직 소개하지 않은 후보자도 있습니다.대선 후보자들의 과거 행적들을 일목요연하게 정리한 이번 시리즈가 올바른 선택에 도움이 되길 바랍니다.   마운드에 오른 폐족, 안희정 충남도지사 (2016. 9. 13)SNS를 든 싸움닭, 이재명 성남시장 (2016. 10. 14)말이 통하는 보수주의자, 유승민 의원 (2017. 1. 20)계급배반을 꿈꾸는 금수저, 남경필 경기도지사 (2017. 2. ... 더 보기

주간논평

인수위도 없이 출범할 차기 정부, 실패하기 딱 좋은 이유

헌법재판소 탄핵심판 결정이 3월 10일 전후에 있을 것이라는 전망이다. 헌재가 최종 변론을 이달 24일에 종결하겠다고 천명하면서 불확실하기만 했던 탄핵과 대선 일정의 윤곽이 잡혀 가고 있다. 민주공화국임을 선언하고 있는 대한민국 헌법과 법관의 양심, 그리고 시민의 상식대로라면 박근혜 대통령 탄핵을 의심할 수 없다.하지만 연인원 1,000만이 넘는 촛불시민들이 열여섯 번의 주말 저녁을 광장에 모여도 꿈쩍 않는 대통령의 나라이다. 최순실, 김기춘, 조윤선, 그리고 이재용까지 구속되고, 새누리당이 역사 속으로 사라졌지만 ‘변했다’, ‘끝났다’는 말은 감히 할 수 없다. 헌재가 20일, 박근혜 ... 더 보기

주간문화

<단비뉴스 공동기획> 쉽게 문 열고, 쉽게 망한다.

(사)다른백년은 세명대 저널리즘스쿨 단비뉴스팀과 함께 '사랑하지 않는 대한민국'을 주제로 6편에 걸쳐 우리 주변의 삶을 들여다본다. 장시간 노동자, 청년 실업자, 경쟁에 시달리는 직장인, 노인, 청소년들이 그들이다.  노인은 말동무를 찾아 매일같이 탑골공원에 간다. 취업 못한 청년은 안전한 직장을 가질 때까지 스스로 고립된다. 하루 10시간 이상 일하는 직장인은 연인을 만날 시간조차 없다. 사람이라면 누구나 사랑받고, 사랑하고 싶지만 치열한 경쟁 속에 사는 현대인에게 사랑은 사치다. 각자도생 사회에서 가족, 친구, 직장 동료 누구에게도 고민을 털어놓지 못한다. 당신은 사랑하고 ... 더 보기

주간문화

<단비뉴스 공동기획> “주말도, 휴일도 없는 30시간 편의점이예요”

(사)다른백년은 세명대 저널리즘스쿨 단비뉴스팀과 함께 '사랑하지 않는 대한민국'을 주제로 6편에 걸쳐 우리 주변의 삶을 들여다본다. 장시간 노동자, 청년 실업자, 경쟁에 시달리는 직장인, 노인, 청소년들이 그들이다.  노인은 말동무를 찾아 매일같이 탑골공원에 간다. 취업 못한 청년은 안전한 직장을 가질 때까지 스스로 고립된다. 하루 10시간 이상 일하는 직장인은 연인을 만날 시간조차 없다. 사람이라면 누구나 사랑받고, 사랑하고 싶지만 치열한 경쟁 속에 사는 현대인에게 사랑은 사치다. 각자도생 사회에서 가족, 친구, 직장 동료 누구에게도 고민을 털어놓지 못한다. 당신은 사랑하고 ... 더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