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8
  • 해외칼럼[14] 코로나사태는 기업이 이해관계자 중심으로 전환하는 기회를 제공한다
  • [21] 양국체제론과 분단체제론 II
  • 폼페이오, 미국외교의 수치이자 불명예
  • 미국은 현대역사에서 가장 어두운 겨울을 맞이할 듯
  • 다우(미국증권)지수를 위해 얼마나 많은 미국인들이 죽어야 하나?
       
후원하기
다른백년과 함께, 더 나은 미래를 향해

“21세기 중국은 어디로 갈 것인가. 권위주의적 통치하의 현대화를 계속할 것인가, 보편적 가치를 인정하고 민주정체를 건립할 것인가? 이것은 피할 수 없는 선택이다. 1949년 세워진 신중국은 명목상으로 ‘인민공화국’이고 실질적으로는 ‘당천하’다. 모든 정치, 경제, 사회적 자원을 독점한 집권 여당은 일련의 인권 재앙을 초래해 국민과 국가는 엄청난 대가를 치렀다. 우리들의 기본 이념은 자유, 인권, 평등, 공화, 민주, 헌정이다. 우리들의 […]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