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12일, 한반도 전문가 초청강연(1) ‘새정부의 동북아 및 대북정책’

오는 5월 12일, 오전 10시, 국회 의원회관 제2세미나실에서 한반도 전문가 스테판 코스텔로 Asia East 회장의 초청 국회토론회가 ‘새 정부의 동북아 정책 방향과 남북관계 개선을 위한 정책과제’를 주제로 열립니다. 강연은 현장에서 한국어 통역으로 진행되니 부담없이 참가하실 수 있습니다.  궁금하신 내용은 전화(02-3274-0100)나 이메일(thetomorrowassoc@gmail.com)을 통해 문의하십시오.  많은 분들의 관심과 참여 ... 더 보기

공지사항

12일, 한반도 전문가 초청강연(2) ‘새 정부의 대북정책 방향’

오는 5월 12일, 오후 3시, 서울 중구 정동길에 있는 프란치스코 교육회관 410호(위치☞ 여기)에서 한반도 전문가 스테판 코스텔로 Asia East 회장의 초청 강연이 ‘북핵, 사드철회 및 한반도 평화에 대한 새로운 정부의 주도적 역할’을 주제로 열립니다. 강연은 현장에서 한국어 통역으로 진행되니 부담없이 참가하실 수 있습니다.  궁금하신 내용은 전화(02-3274-0100)나 이메일(thetomorrowassoc@gmail.com)을 통해 문의하십시오.  많은 분들의 관심과 참여 ... 더 보기

공지사항

‘대선 이후 촛불개헌 개혁입법 로드맵’ 토론회

(사)다른백년은 오는 4월 28일, 오후 4시, 서울 종로구 파고다 종로타워에 있는 내일캠퍼스(위치☞ 여기)에서 '대선 이후 촛불개헌 개혁입법 로드맵'을 주제로 토론회를 개최합니다. 김상준 교수(경희대)가 '장기지속 과제로써의 촛불혁명'를, 김은경 위원(한국YWCA연합회 실행위원)이 '부적응의 사회, 공화의 위기'를 각각 발표합니다.연성수 대표(주권자전국회의 공동대표)가  '대선 전후, 진정한 국민주권 어떻게 실현할 것인가?'를, 하승수 대표(비례민주주의연대 공동대표)가 '대선이후, 촛불도 전략이 필요하다 - 선거법개혁과 개헌을 중심으로'를 발표합니다. 궁금하신 내용은 전화(02-3274-0100)나 ... 더 보기

공지사항

‘사드’ 소책자 발간…클라우드펀딩 시작

(사)다른백년이 대한민국 시민이면 반드시 알아야 할 사드의 전모를 정리한 손바닥책 '대한민국 주권자 필독서 사드'를 발간했습니다. 누구다 다운받으시고, 주변 분들에게도 전달해주시기 바랍니다. (다운로드 클릭 ☞ THAAD_대한민국 주권자 필독서 )또한 (사)다른백년은 크라우드펀딩 오마이컴퍼니와 함께 '대한민국 주권자 필독서 사드 소책자 나누기' 프로젝트 펀딩을 시작합니다. (클릭 ☞ 사드 소책자 나누기)많은 관심과 응원 ... 더 보기

공지사항

사드배치 반대 방미단, “이런 활동 했다”

지난 6-7일 트럼프 대통령과 시진핑 국가주석의 정상회담에 맞춰 한반도 사드배치 반대의 목소리를 전하기 위해 미국으로 떠났던 '사드배치 반대 방미단'이 무사히 귀국했습니다.  (사진 출처: http://www.newsroh.com/bbs/board.php?bo_table=m0604&wr_id=6028)이들의 활동을 재미 인터넷미디어인 뉴스로(Newsroh)가 자세히 소개했습니다.(클릭 ☞ “사드가 3차대전 일으켜도 구경만?” 사드저지시민대표단 )이와 함께 이번 방미단의 공동대표였던 이래경 (사)다른백년 이사장이 역시 미국에서 운영하는 팟캐스트 방송 '노창현의 뉴스로 뉴욕'에서 인터뷰를 했습니다.(클릭 ☞ 사드가 3차 대전 일으킨다면? )  이번 방미 ... 더 보기

공지사항

백악관의 한국인들

미국인들이 북한같이 작고 가난한 나라에 대해 걱정하는 것은 그렇게 당황스럽지 않다. 당황스러운 것으로 따지면, ISIS나 트럼프의 당선만큼 당황스러운 일이 있겠는가.진짜 두려운 것은 미국의 전쟁 상인들이 한국을 이용해 결국 우리 모두를 죽음의 구렁텅이로 빠뜨릴지 모른다는 점이다.https://youtu.be/u3eTwfytZ_s과거 미국은 북한에 폭탄과 병원균들을 떨어뜨려 생지옥을 만들었다. 그로 인해 진드기 병 등이 창궐했는데, 냉전으로 세뇌된 헐리우드 영화들은 이를 ‘공정한 댓가’(fair trade)라고 묘사했었다.그 이후로 지금껏 미국은 전쟁을 끝내고 화해하기를 거부하고 있다. 남북한의 평화를 위한 ... 더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