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4
  • 방법으로서의 자기 읽기 (3-2)
  • 기후변화 시대 철학의 회고
  • 남해바다와 수신의 감각
  • 근대의 기원 (3)
  • 안보와 지정학을 구실로 세계경제를 죽여서는 안된다
       
후원하기
다른백년과 함께, 더 나은 미래를 향해

2022년 4월, 다른백년 아카데미가 시작됩니다.

 

<내일의 책>

바야흐로 인류세입니다.
하지만 이에 대응하는 입장은 천차만별입니다.
크게 인문적 비관주의와 과학적 낙관주의가 길항합니다.

인문적 비관주의자들은 대멸종을 우려합니다.
과학적 낙관주의자들은 위기를 무사히 넘길 뿐만 아니라,
인류가 무려 대번영의 문턱 앞에 서 있다고 자신합니다.

<내일의 책> 북클럽에서는 과학적 낙관주의의 입장을 견지하는 이들의 책을 함께 읽고자 합니다.

인류가 종말과 번영 중 어느 쪽으로 나아갈지 아무도 알지 못합니다.
『사피엔스의 멸망』의 저자 토비 오드는 100년 안에
소행성 충돌, 기후위기, 핵전쟁, 감염병 등으로 인해 존재 위험이 인류를 습격할 확률이 1/6이라고 합니다.
결코 무시할 만한 확률이 아닙니다.

하지만 남은 5/6의 가능성을 적극적으로 쫓는다면 낙관적인 미래가 가능할 것입니다.
젊은 지성들과 함께 5/6의 희망에 다가가는 다양한 방법을 탐구하고자 합니다.

– 일시 : 목요일 저녁 07:00 – 09:00

– 장소 : THE TOMORROW ‘미래의 숲’ (서울시 종로구 삼청로10길 12 2층)

– 교육인원 : 10명 (3월 28일 신청 마감)

– 수강료 : 5만원 (개별 강의 1만원)

신청링크 https://forms.gle/XsxgebXoXSpiJAbv6

thetomorrow

후원하기
 다른백년은 광고나 협찬 없이 오직 후원 회원들의 회비로만 만들어집니다.
후원으로 다른백년과 함께 해 주세요.
 
               
RELATED ARTICLES
LEAVE A COMMENT